지난 KMU People 보기

프린트하기


계명대, H-스타 페스티벌 대상 수상

- 계명대 연극예술과, ‘2014 H-Star Festival’에서
뮤지컬부문 대상(1위, 상금 400만원), 연기상(상금 100만원) 수상

-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참신한 무대를 연출했다는 평가받아

  계명대(총장 신일희)는 최근 현대자동차그룹과 (사)한국공연프로듀서협회가 주관하고 문화체육관광부 등 16개 문화예술단체가 후원한 ‘2014 H-Star Festival(전국대학 연극·뮤지컬 페스티벌)’에서 뮤지컬부문 대상(1위)과 연기상을 수상했다.

  지난해 이 대회에서 뮤지컬 ‘판타스틱스’를 출품해 금상(2위)을 수상한 계명대 연극예술과는 올해 뮤지컬 ‘벽을 뚫는 남자’로 대상(1위)을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H-스타 페스티벌’은 현대자동차그룹이 뜨거운 열정과 뛰어난 재능으로 대한민국 문화계를 이끌어갈 차세대 스타 공연 예술가를 발굴하기 위해 지난해 처음 시작했으며, 현재 전국 최대 규모의 대학 공연예술 경연대회로 평가받고 있다.

  전국 59개 대학, 69개의 작품이 출품돼 치열한 경쟁이 펼쳐진 이번 대회에서 계명대 연극예술과는 디디에르 반 코웰레르가 프랑스 소설을 각색한 뮤지컬‘벽을 뚫는 남자’를 최두선(43) 교수의 지도와 조예지(21, 여, 2학년) 학생의 연출로 제작해 대상인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1위)과 함께 상금 400만원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특히 부상으로 받은 상금 400만원을 학교 발전기금으로 기부하기로 해 이번 수상의 의미를 더했다.

  또 계명대 연극예술과 박상호(29, 남, 4학년) 학생은 뛰어난 연기력을 선보이며 연기상을 수상, 상금 100만원과 함께 미국 브로드웨이 해외연수, 한국문화예술위원회 ‘2015 차세대 예술인력육성 지원사업’후보 등록의 특전도 누리게 됐다.

  ‘벽을 뚫는 남자’는 남자 주인공인 듀티율이 자신에게 벽을 뚫는 능력이 있다는 것을 발견하고 이를 이용해 여자 주인공 이사벨의 사랑을 얻기 위해 나아가는 과정에서 몽마르뜨 언덕의 많은 사람들에게 희망을 주게 되는 내용으로 이뤄져있다.

  작품에서 주인공인 듀티율, 이사벨과 함께 주변 인물들의 극중 비중이 컸는데 계명대 연극예술과 학생들은 전체적인 역량에 큰 기복 없이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참신한 무대를 연출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연출을 맡은 조예지 학생은 “학생 입장에서 무대장치, 의상 제작 등 제작비용 마련에 어려움이 많았었는데 좋은 결과가 나와서 기쁘다”며“특히 처음부터 끝까지 노래로만 진행되는 송스루 뮤지컬이라 의사 전달이 쉽지 않았는데 작품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최선을 다해준 배우와 스텝, 그리고 도움을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드리고 싶다”고 밝혔다.

  계명대 연극예술과 최두선 지도교수는 “지난 8개월 동안 하루도 쉬지 않고 혼신을 다해 작품을 준비한 학생들이 대견하다”며“앞으로도 우리 학생들이 좋은 인성을 바탕으로 훌륭한 공연예술가가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계명대 연극예술과는 2010년 제10회 밀양여름공연예술축제 대학극전에서 작품상인 대상과 연기상을 수상한 것을 비롯해 2011년 거창전국대학연극제에서 금상(2위, 상금 200만원), 연기대상, 우수연기상 등 3개 부문 석권, 2014년 DIMF 대학생뮤지컬페스티벌에서 프로덕션상(2위, 상금 300만원)을 수상하는 등 학과 설립 10여년의 짧은 역사에도 불구하고 설립 초기부터 매년 전국규모 연극경연대회에서 우수한 성과를 거두며 학생들의 우수한 실력을 인정받고 있다.

244/ 2014_08_19 촬영/ 편집/ 홍보팀

지난 KMU People 보기 

오늘은 나도 에디슨  계명대 공학교육혁신센터, 최근 삼랑진 숭진초등학교 학생 대상으로 ‘2014 꿈나무 과학콘서트 에디슨 프로젝트’ 개최

계명대 이태관 교수, 근정포장 수상  계명대 이태관 교수, ‘제19회 환경의 날’ 맞아 근정포장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