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KMU People 보기

프린트하기


계명대 백순현 교수, 대한민국디자인전람회 국무총리상 수상

- 계명대 백순현 교수, 최근 열린 ‘대한민국디자인전람회’에서 국무총리상 수상

- 가로등이란 고유 기능에 유비쿼터스 기능 융합한 ‘IT융합형 네트워크 보안등’ 선보여

  계명대 백순현 교수(미술교육과)가 최근 지식경제부가 주최하고 한국디자인진흥원, 한국디자인단체총연합회가 주관한 ‘제46회 대한민국디자인전람회’에서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1966년 대한민국상공미술전람회로 처음 시작된 ‘대한민국디자인전람회’는 순수미술 분야의 ‘대한민국 미술대전’과 함께 우리나라 미술 분야를 대표하는 디자인 분야 최대, 최고의 대회로 알려져 있으며, 미래디자인 트렌드를 제시하고, 문화경제 시대와 지식정보 사회의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할 디자이너의 등용문으로서 매년 개최돼 치열한 경쟁이 펼쳐지고 있다.

  7개 부문에서 총2,200여개의 작품이 출품돼 뜨거운 경쟁이 펼쳐진 이번 대회에서 계명대 백순현 교수는 가로등에 IT와 네트워크 기술을 융합, 개발한 ‘IT융합형 네트워크 보안등’을 출품해 국무총리상(전체 2위)과 함께 상금 500만원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백교수가 출품한 ‘IT융합형 네트워크 보안등’은 최근 고효율 전등으로 주목받고 있는 LED를 소재로 해 만든 가로등에 유비쿼터스 기능을 접목한 제품이다. 가로등이란 고유 기능에 보안카메라, 무선이동통신 중계기, 기후·환경오염 감지센서, 경보·안내용 스피커 등 여러 기술이 융합돼 복합적인 기능을 수행할 수 있도록 개발됐다.

  계명대 백순현 교수는 “별다른 욕심 없이 출품했는데 큰 상을 수상하게 돼 기쁘다”며 “기회가 된다면 이런 대회에서 지속적으로 수상해 제자들에게 모범이 되고 싶다”고 밝혔다.

  대회 시상식은 지난 20일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됐으며, 수상작은 세계적인 디자인 축제인 ‘2011 Design Korea'에 공식 발표돼 20일부터 23일까지 코엑스에서 전시회를 가졌다.

  한편, 계명대 백순현 교수는 지난 8월 개최된 2011대구세계육상선수권대회의 공식 메달을 디자인해 한국적인 태극문양과 주경기장인 대구스타디움의 이미지, 슬로건 등을 배경으로 세계육상선수권대회의 역동성을 감각적으로 표현했다는 평가를 받으며 많은 주목을 받은 바 있다.

200/ 2011/ 12/ 촬영/ 편집/ 홍보팀

지난 KMU People 보기 

계명대 식스센스팀, 스포츠 아이디어 공모전 대상 수상  계명대 식스센스팀, 'CISP 스포츠 아이디어 기획 공모전'서 대상, 상금 300만원 수상

계명대 JS Planners, 전시기획서 공모전 최우수상 수상  계명대 JS Planners팀, '제5회 대학(원)생 전시회 기획서 공모전'서 최우수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