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KMU People 보기

프린트하기

우리대학 책벌레는 과연 누구?

계명대 15일 오후 1시 동산도서관에서 제1회 독서왕 시상식 열어...

총 17명에게 독서왕에게 문화상품권 지급, 하루 평균 1권 이상 읽어...

독서문화 장려와 도서관 이용률을 높이는 효과 기대...

  “금속활자를 개발한 우리민족의 우수성에 걸맞는 독서문화 수준으로 끌어올려야 합니다!!”

  독서의 계절을 맞아 대학도서관에서도 자연스러운 책읽기 문화를 장려하기 위한 ‘독서왕 시상식’이색 행사가 열렸다.
  15일(금) 오후 1시 계명대 동산도서관 영상세미나실에서 열린 독서왕 시상식에서 학부생 11명, 대학원생 3명, 교직원 3명 등 3개부문에서 총 17명이 독서왕으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선정방법은 도서관의 대출정보 시스템의 자료를 근거로 일정기간(3월~8월)동안 대출횟수를 조회, 가장 많은 책을 빌려 본 순서로 결정됐다.
  이경탁(자율전공부 1년), 권민정(대학원 음악교육전공), 송필광(장학복지팀 직원)씨 등이 각각 부문별 1위를 차지했으며 특히 이경탁 학생의 경우에는 기간 중 236권을 기록, 하루평균 1권 이상의 책을 읽은 것으로 주위를 놀라게 했으며 전체 시상자 17명의 독서량은 1인당 월 평균 20권이 넘는 것으로 분석됐다.

  교직원 중 1등을 차지한 송필광씨는 “나폴레옹이 한낱 전쟁광으로만 치부되지 않은 중요한 이유 중 하나는 그가 평생 읽은 책은 8천권으로 대단한 독서가였기 때문이었다”며 “양서를 가까이해 손해볼일은 없는 법”이라며 평소 독서에 대한 소신을 밝혔다.

  도서관의 한 관계자는“2005년 통계에 따르면 우리나라 성인의 일년 독서량은 평균 9.1권으로 일본의 19.2권의 절반수준에도 못 미친다”며 “고려시대 이미 금속활자를 개발한 우리민족의 자긍심을 살리고 이에 걸맞는 독서문화수준으로 끌어올려야 할 것”이라고 강조하며 향후 지역민들도 참여할 수 있도록 행사범위를 꾸준히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행사를 통해 대출 최다 이용자로 뽑힌 17명에게는 소정의 문화상품권이 지급됐다.

058/ 2006/ 09/ 촬영/ 편집/ 홍보팀

지난 KMU People 보기 

더 어려운 학우위해 양보할래요!!!  학교 측, 계명대 1호 명예장학생으로 추대하는 뜻 깊은 행사 가져...

동아백화점 유통챌린저 공모전 수상자들  계명대, 동아百 ‘제1회 대학생 유통 Challenger 공모전’ 서 3팀 4개부문 대거 수상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