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HOT News 보기

프린트하기


한국-이탈리아 포럼, 미래지향적 협력 약속

- 계명대와 한국국제교류재단이 공동으로 개최한 ‘한국-이탈리아 포럼’ 16일 막 내려

- 두 나라의 미래지향적 발전방안을 주요내용으로 하는 정책건의문 채택하며
실현 가능한 포럼 후속사업 추진 약속

KBS(5월 15일자) 방송보기



  “다면적인 협의를 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마련해 성공적인 포럼으로 이끌어준 주최 측에 진심으로 감사하다. 이번 포럼이 계기가 돼 두 나라가 더욱 협력하고 발전하기를 바란다.”

  16일 ‘제5차 한국-이탈리아 포럼’ 폐회식에 참석한 세르지오 메르꾸리(Sergio MERCURI) 주한 이탈리아 대사가 이같이 말했다.

  계명대(총장 신일희)와 한국국제교류재단(이사장 김우상)이 공동으로 지난 15일부터 이틀간 대구 인터불고호텔과 계명대 성서캠퍼스에서 개최한 ‘제5차 한국-이탈리아 포럼’이 16일 막을 내렸다.

  이번 포럼은 한국국제교류재단이 단독으로 개최해오던 국가간 포럼을 지방대로는 유일하게 계명대가 공동 주최기관으로 선정돼 서울 중심으로 열리던 국가간 포럼을 지역에 유치, 포럼을 기획, 진행한다는 점과 섬유, 패션 분야의 세계적 강국인 이탈리아와의 포럼을 국내 섬유, 패션 산업의 메카라 할 수 있는 대구에서 개최한다는 점에서 많은 관심과 기대를 모았다.

  이런 기대에 걸맞게 스테판 데 미스투라(Staffan DE MISTURA) 이탈리아 외교부 차관이 이탈리아측 대표로 참가한 것을 비롯해 세르지오 메르꾸리 주한 이탈리아 대사, 신일희 계명대 총장, 김우상 한국국제교류재단 이사장, 송민순 국회의원(전 외교통상부 장관), 김관용 경상북도 도지사 등 양국 주요 인사들이 대거 참석, 정·관계, 경제, 교육, 문화, 사회복지, 섬유 패션, 산업 기술 등 전반적인 분야에 걸쳐 상호 의견을 교환하며 새로운 협력관계 형성을 모색하는 자리가 됐다.

  한국과 이탈리아 양측 대표단은 두 나라의 미래지향적 발전방안과 관련해 ▲양국 친선협의회 구성 ▲양국 공통 사회적 현상 및 현안 지속 연구 ▲교육 및 대학 파트너십 구축 ▲해양개발/관리 프로그램 공동연구 ▲에너지 및 환경 분야 협력 ▲친환경 경제 발전방안 연구 ▲세계패션박람회, 무역박람회 개최 ▲활용 직물 분야 공동 연구 등을 주요내용으로 하는 정책건의문을 채택했다.

  이와 함께 섬유패션마케팅지원센터, 기업지원 기술리서치센터 설치, 한국-이탈리아 섬유단체 MOU 체결, 유명 전시회 상호 교류 개최 등과 같은 실용적이고 실현가능한 포럼 후속사업 추진을 약속하며 양국의 실익을 추구하는 것도 잊지 않았다.

  특히 대구와 밀라노에 섬유패션마케팅지원센터와 기업지원 기술리서치센터를 설치해 양국의 공조시스템을 공고히 하고 대구지역 섬유·패션산업에서 절실히 요구되는 패션마케팅 국제전문인력과 고급 상품기획전문인력을 육성한다는 계획은 향후 섬유·패션산업이 국가 중심산업으로 발전하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계명대 신일희 총장은 “이번 포럼은 한국과 이탈리아 양국 간의 실질적인 협력관계 형성과 교류 활성화를 위한 새로운 출발점이 될 것”이라며 “이를 통해 양국이 미래지향적인 관점에서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포럼은 대구·경북지역 대학생 대표 50여명에게 비공개 세션(세부회의)을 참관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국제무대에서 진행되는 국가포럼의 형태를 학습할 수 있는 유익한 시간이 되기도 했다.

190/ 2012_05_16 촬영/ 편집/ 홍보팀

지난 HOT News 보기 

계명대, 교육역량강화사업비 지역 최다 계명대, 3년 연속 ‘대학 교육역량강화사업’ 지원대학으로 선정

계명대, 웹 접근성 2년 연속 최우수 평가 계명대, 행정안전부가 실시한 웹 접근성 평가에서 전국 201개 교육기관 중 최우수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