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HOT News 보기

프린트하기


계명대, 웹 접근성 2년 연속 최우수 평가

- 계명대, 행정안전부가 실시한 웹 접근성 평가에서 전국 201개 교육기관 중 최우수 평가

- 계명대, 27개 조사항목 중 22개 항목에서 만점, 총점 96.8점, 전체 준수율 97.07%로
평가 대상 21개 대학 중 1위 차지

  계명대(총장 신일희)가 행정안전부에서 주관한 공공기관 웹 접근성 평가에서 2년 연속 최우수 평가를 받아 화제다.

  계명대는 이번 평가에서 27가지 조사항목 중 자막제공, 키보드 사용 보장, 사용자 요구에 따른 실행 등 총 22개 조사항목에서 만점을 기록, 총점 96.8점, 전체 준수율 97.07%로 최우수 평가를 받았다. 이는 평가대상 201개 교육기관의 평균점수인 75.5점보다 21.3점이나 높은 점수다.

  특히 계명대는 우수한 웹 표준화 구축으로 어떤 웹 브라우저든 오류 없이 학교 홈페이지 화면이 작동되도록 지원하는 등 웹 접근성 관련 기능을 대폭 강화해 총 21개 평가 대학 중 1위를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이번 평가는 공공기관 대표 홈페이지의 웹 접근성 준수 실태를 점검하고 개선사항 제시를 통해 장애인, 고령자 등 정보 접근 취약자에 대한 이용 편의 증진을 유도하기 위해 실시됐다.

  한국정보화진흥원이 지난해 9월부터 12월까지 중앙부처, 지자체, 교육기관, 복지시설 등 800개 웹사이트, 45개 모바일 앱을 대상으로 실태조사를 진행, 해당기관 대표 홈페이지를 무작위로 선정해 자동 평가도구(KADO-WAH), 전문가평가, 사용자평가 등 3단계로 나눠 조사를 실시했다.

  사용자평가에서 실제 사용자인 장애인이 직접 인터넷을 이용해 편의성을 측정하는 등 실질적인 평가가 될 수 있도록 노력했고, 국제표준 및 IT 신기술 변화에 따라 플래시 등 콘텐츠에 대한 접근성(자막, 수화 제공, 대체텍스트 제공 등) 및 저시력자를 위한 명도대비 추가 등 평가기준을 한층 강화한 것으로 알려졌다.

  계명대 홍계린 IT운영팀장은 “지속적인 학교 홈페이지 개편과 관리를 통해 우수한 웹 접근성을 확보, 유지했고, 이를 통해 타 기관의 벤치마킹 대상이 되고 있어 자부심을 느낀다”며 “올 하반기에 다시 한번 홈페이지 전면 개편을 추진할 계획이며, 앞으로도 학교 홈페이지 사용자들의 편의를 위해 시스템 개선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계명대는 학교 홈페이지 이용자들에게 편의를 제공하고 이용 만족도를 제고하기 위해 2009년부터 꾸준히 홈페이지 개선점을 찾아 수정, 보완해 왔으며, 매년 학교 홈페이지를 전폭적으로 개편, 웹 접근성을 크게 확대, 운영 중이다.

  참고로 웹(모바일 앱) 접근성이란 장애인, 고령자 등이 신체적, 기술적 여건에 관계없이 비장애인과 동등하게 웹 사이트 또는 모바일 앱에 있는 모든 정보를 활용할 수 있도록 접근 환경 및 수준을 보장하는 것을 말한다.
  ‘장애인 차별금지 및 권리구제 등에 관한 법률 제21조 및 동법시행령 제14조’에 의거, 공공기관은 장애인 등 정보 접근 취약자에게 일반인과 동등한 정보를 취득할 수 있도록 홈페이지를 개발해 웹 표준, 웹 접근성을 준수하여야 하며, 관련 법률의 교육기관 적용은 단계적으로 시행, ‘고등교육법’에 따른 국·공·사립 각급 학교는 2011년 4월 11일부터 관련 법률의 적용을 받고 있다.

188/ 2012_03_14 촬영/ 편집/ 홍보팀

지난 HOT News 보기 

계명대 총학생회, 탈북자 강제송환 저지 서명운동 전개 계명대 총학생회, 6일 ‘중국정부의 탈북동포 강제북송에 대한 우리의 입장’이란 성명서 발표하고 서명운동 펼쳐

계명대 국외봉사활동 10주년 계명대, 지난 2002년 한·중 수교 10주년 기념 황사방지 조림 봉사활동을 시작으로 올해로 국외봉사활동 10주년 맞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