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HOT News 보기

프린트하기

빌게이츠의 창문(Window) 계명대 향해 활짝 열리다

- ‘한국MS사, 계명대학교의 국제적 역량 및 잠재력 인정’

- 29일(화) 오전 10시 계명대-한국MS간 ‘학과 신설’ 골자 산학협력 체결, 국내최초

- KIC(Keimyung Interantional College)에 Microsoft IT 전공 신설 위해 전폭 지원 약속해...

- 계명대학교 KIC, IT분야 선도하는 글로벌 인재 양성 요람으로 발돋움 기대...

MBC 뉴스데스크(5월 29일자) 방송보기


TBC 프라임뉴스(5월 29일자) 방송보기


KBS(5월 29일자) 기사보기



  한국마이크로소프트사가 계명대를 향해 창문을 활짝 열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유) 유재성 대표이사는 29일(화) 오전 10시 계명대 이진우 총장을 방문, 차세대 정보 환경의 발전과 국내 IT분야 인재 양성 등 상호발전에 기여할 목적으로 산학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성공적인 운영을 위한 전폭적, 전략적 지원을 약속했다. 이번 협정은 한국MS사가 대학과는 국내최초로 맺는 산학협약으로 계명대학교 외국어전용학부인 KIC(Keimyung International College)에 ‘Microsoft IT’전공을 신설하는 내용을 골자로 하고 있어 특히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번 협정의 주요내용은 ▲강좌개설을 위한 공인 교과과정 및 교육 실습실 지원 ▲마이크로소프트 임직원 및 업계 전문가의 정기 특강 지원 ▲우수 학생을 대상으로 소프트웨어 집중 교육(방학기간) ▲학생들의 글로벌 커뮤니티 활동 지원 등 인재양성 프로그램을 비롯해 ▲MS 인턴십 및 MS 유수 협력 회사 연합회를 통한 인턴십 ▲MS 솔루션 파트너 취업박람회 참가자격 부여 ▲Imagine Cup등의 국제 학생 소프트웨어 경진대회 참여 지원 등 우수한 학생에 대한 적극적인 취업 프로그램이 포함돼 있다.

  마이크로소프트사는 지난 2004년 빌게이츠 회장이 마이크로소프트 연구소 연구진 연례회의 기조연설을 통해 향후 10년간 산학협력을 통해 소프트웨어 컴퓨팅의 미래를 열어나가겠다고 밝힌바 있으며 세계 유수의 대학들과 산학협력을 통해 인재양성에 주력하고 있다. 뉴욕에 있는 코넬대학교(Cornell University)와는 로봇 관련, 아틀란타시에 위치한 조지아 텍(Georgia Institute of Technology)과는 임베디드 소프트웨어 관련 협약을 맺고 있다. 실리콘 밸리에 위치한 풋힐 칼리지(Foothill College), 런던에 있는 노팅헨 대학교(Nottinghan Trent University), 스코틀랜드의 앙구스 칼리지(Angus College) 등과는 IT 협약을 맺고 활발한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국내대학에서는 최초로 계명대학교 KIC에 신설될 ‘마이크로소프트 IT’전공은 MS사가 추진하고 있는 닷넷(.NET) 기술로 IT기반을 구축하고 있는 국내·외 모든 기관들이 필요로 하는 전문인력을 양성에 목적을 두고 있다. 해외유수의 대학과의 사례에도 알 수 있듯이 전체 교과과정을 포괄적으로 특화한 계명대의 사례는 매우 드문 편이다. 결국 학생들이 졸업 후 전세계 다국적 기업 및 기관에 취업할 수 있는 장점은 계명대 ‘마이크로소프트 IT’학과만이 가지는 특권인 셈이다.

  ‘마이크로소프트 IT’학과 운영과 관련해 한국MS사는 세계 유수 공과대학에 한해 지원하고 있는 마이크로소프트 커리큘럼 리소스킷(CRK)을 계명대에 제공한다. 또한 MS 운영체계의 주요 소스 일부를 공개하고 이에 대한 연구와 강의, 컨설팅도 지원할 계획이다. 향후 MS사의 최신 IT관련 기술과 실무정보가 어우려져 탄생될 계명대 대학종합정보시스템 역시 차세대‘대학종합정보전산망’의 기준이 될 것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다.

  더욱이 한국MS사는 이와 유사한 프로그램을 국내 타 교육기관에 신규 설립하는데 제한할 방침이다.
  계명대는 차세대 정보시스템 구축에 MS와 긴밀한 협력을 통해 IT분야에서는 국내외 대학을 선도하는 'MS 글로벌 레퍼런스'로서 차세대 정보 인프라 구축에 한 획을 긋게 됐다는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KIC ‘마이크로소프트 IT’전공은 30명 정원으로 2008년 1학기부터 운영을 목표로 하고 있다. 한국MS사의 아낌없는 지원에 대해 학교 측도 최종 교과과정을 9월 이전까지 확정하고 강좌개설에 필요한 교재와 소프트웨어 및 학사행정 등 필요한 IT 인프라 구축에 최선을 다할 계획에 있으며 필요한 제반 사항은 한국 MS사와 적극적이고 긴밀한 협조체제를 갖춰나갈 예정이다.

072/ 2007/ 05/ 촬영/ 편집/ 홍보팀

지난 HOT News 보기 

신일희 계명대 이사장 5·16 민족상 수상자 선정돼... 교육부문에서 40여년간 후학양성과 교육개혁을 선도하여 사교육발전에 크게 공헌, 국제교류 및 민간외교 활동 등을 통해 우리나라의 국제적 위상제고에 기여한 공을 높이 평가...

계명대에 대구·경북지역 최초로 공자아카데미(孔子學院)가 들어선다. ‘계명공자아카데미’에서는 멀티미디어를 활용한 중국어 교육과 교사 양성 뿐 아니라 중국어능력시험(HSK) 등 인증시험도 치러진다.